개와 고양이는 같은 핏줄이다!

CAT'S & DOG'S 성격도 생김새도 다르지만 조상은 하나:)

출처 : woofconseil

개와 고양이가 하는 표현은 다르기로 유명하죠.

출처 : vivelesrondes

예를 들어 고양이의 그르렁은 애정표시인데 개의 으르렁은 공격의 의미죠. 꼬리로 하는 표현 역시 상반되구요.

출처 : pussycatdreams

고양이와 개가 다른 만큼 서로의 동물에 대한 그 주인들의 인식도 달라요.

출처 : blogspot

‘개는 활동이 많아서 어수선해!’ ‘고양이는 냉정해! 주인도 못 알아보나봐!’ 등등..

출처 : gtsstatic

그런데 이렇게 달라도 너무 다른 라이벌같은 두 동물이 같은 혈통이라니!?

출처 : images-droles

개와 고양이의 기원을 더듬어 올라가면 둘 다 마이어시스(Miacis)라는 동물로 나와요.

출처 : britannica

마이어시스는 약 4,000만년 전의 동물로 크기는 약 30cm 이하에 생김새는 날렵하고 늘씬한 몸에 짧은 다리를 가졌는데, 마치 다람쥐나 족제비랑 비슷하다고 해요.

출처 : animalbehaviorcollege

강아지의 며느리발톱이 바로 이 마이어시스에게 물려받은 거라고 하는데요,

출처 : hounddogsdrule

며느리발톱(dewclaw)이란 사람으로 치면 엄지발톱이라고 보면 되는데, 지면에는 닿지 않는 발톱이죠.

출처 : wikimedia

좀 더 설명을 붙이자면, 마이어시스는 당시 타 동물들에 비해 지능이 높았기 때문에 오래도록 멸종하지 않고 진화를 거쳤대요.

출처 : breedingbusiness

그래서 넓은 평원에서 주로 살던 마이어시스는 땅에서 생활하면서 나머지 발톱은 퇴화하고 지금의 며느리 발톱만 남은 채 개,곰과로 진화하고

출처 : nocookie

산악지역에 살던 마이어시스는 사냥을 위한 순발력이 길러지면서 단독생활을 하는 고양이과로 진화했다고 해요.

출처 : minutebuzz

개과와 고양이과 게다가 곰과의 선조까지 같다는 얘기죠.

출처 : blogspot

그래서 애교덩어리인 개냥이라던가 도도한 강아지라던가 성격의 구분이 없는 아이들이 있는 건가봐요

출처 : blogspot

그러니 강아지든 고양이든 구분 짓지마요 우리, 각자 매력이 넘치는, 너무나도 사랑스러운 나의 반려가족인걸요, 그쵸 😀

댓글

댓글창에 아무 내용도 입력되지 않았어요. ㅠㅠ
댓글을 남기시는 분의 이름은 꼭 입력해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