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트리트뷰 속에 고양이가? “니가 거기서 왜 나와?!”

구글 스트리트뷰에서 고양이 한 마리가 포착 되어 많은 이들에게 웃음을 선물했습니다. 이 고양이는 ‘라르고 디 토레 아르젠티나(Largo di Torre Argentina)’ 라는 로마의 유적에서 발견 되었는데요.

아마도 스트리트뷰를 만들기 위해서 촬영하던 사람이 신기했는지 가까이 다가오다가 찍힌 것 같습니다. 카메라를 의식하고 있었는지 모를 우스운 표정입니다.

영상으로 만나보실까요?

스트리트뷰를 돌려보다보면 … 짜잔! 고양이가 나타납니다.

고양이의 깜찍한 표정에 반한 저는 실제로 로마를 찾아가보았습니다. (비록 스트리트뷰였지만)

설레는 마음으로 고양이님을 찾아보았지만…

아쉽게도 이미 새로운 사진으로 교체 되었는지 영상의 주인공을 찾을 수 없었습니다. 정말 소중한 순간 포착이었네요.

출처 : Wikipedia

라르고 디 토레 아르젠티나 유적은 거의 돌무더기만 남아 있는 유적이지만 네 개의 고대 신전 터와 폼페이우스 극장의 일부였다고 합니다. 또한 율리우스 카이사르가 암살 당했다고 알려져 있는 유명한 장소이기도 해요.

출처 : Wikipedia

지금은 고양이들의 성지가 되어 수많은 고양이들이 모여들고 고양이의 수가 많은 만큼 보호소도 운영되고 있다고 합니다. 고양이와 하루종일 유적지를 여행하며 함께 놀 수 있는 ‘Cat watching’ 프로그램에도 참여할 수 있다고 하네요.

이탈리아에 가면 라르고 디 토레 아르젠티나 유적에 찾아가보시는건 어떨까요?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