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격, 매너, 똑똑함까지 다 갖춘 ‘찹쌀이’

사랑으로 안아주세요!

성격 만점, 매너 만점, 지성 만점 다 갖춘 찹쌀이가 새로운 가족을 찾고 있습니다.

찹쌀이의 나이는 6살인 것으로 추정되고 있어요. 몸무게는 4.4kg대로 세상에서 하나 뿐인 예쁜 믹스 여아입니다. 찹쌀이의 부모견은 아마 포메라니안이나 스피츠였을 것 같아요.

우리 찹쌀이의 이야기를 들어볼까요?

찹쌀이의 이야기 잘 보셨나요?

찹쌀이는 심장사상충에 걸려 아팠지만 유엄빠 이모삼촌과 임보언니의 노력으로 무사히 나을 수 있었어요. 약을 먹느라 화식을 해서 다시 사료 먹는 연습을 하고 있다고 해요.

찹쌀이는 임보언니가 발톱을 정리해도 목욕을 시켜도 차분히 잘 있고, 배변도 잘 가리는 똑똑한 아이에요. 초반에는 마킹이 있을 수 있지만 적응하면 어디까지가 사람의 공간이고 자기의 공간인지도 분명하게 인지하고 구별한답니다.

이렇게 사랑스럽고 예쁜 찹쌀이가 어쩌다 유기견 보호소에 가게 되었을까요?

저희 올라펫은 ‘댕댕3관왕’ 찹쌀이가 의지할 수 있는 평생가족을 찾아주고 싶습니다. 유기견을 입양하는 일은 쉽지 않습니다. 하지만 아이에게 사랑을 주신다면 그 아이는 더 큰 사랑으로 보답할거에요.

전지인
건국대에서 프랑스, 러시아 지역문화를 전공했습니다. 최근 6살 유기묘를 가족으로 들이면서 삶에 변화가 생겼습니다. 귀여운 묘르신을 위해 언제나 지갑을 여는 초보집사. 동물과 함께 사는 이야기를 전합니다. 우리 묘르신 만수무강하자!

댓글

댓글창에 아무 내용도 입력되지 않았어요. ㅠㅠ
댓글을 남기시는 분의 이름은 꼭 입력해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