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시, “반려동물 신규서비스업 등록 서두르세요!”

제주시는 동물보호법 개정에 따라 반려동물 관련 신규 서비스업 등록을 이달 21일까지 마무리 해줄 것을 당부했다.

지난 3월 개정된 동물보호법에 따라 동물미용업(애견미용업), 동물위탁관리업(동물훈련소, 애견유치원, 애견호텔 등), 동물전시업(애견카페 등), 동물운송업(펫택시 등) 등 4대 서비스업은 반드시 의무적으로 등록을 해야 한다.

8월 31일 현재 제주시내 신규등록 서비스업 등록은 64개 대상업체 중 절반에 못미치는 27곳만 등록을 완료한 것으로 나타났다. 업종별로는 동물미용업이 13개소로 가장 많았고, 동물위탁관리업 9개소, 동물전시업 3개소, 동물운송업 2개소 순이다.

동물보호법 시행규칙 제35조에서 규정하고 있는 시설기준을 갖추고 동물의 보호 및 공중위생상의 위해 방지 등에 관한 교육(등록신청일 이전 1년 이내 3시간)을 이수한 후에 제주시 축산과로 방문하여 영업등록 신청하면 된다. 기간 내 영업등록을 하지 않을 경우 500만 원 이하의 벌금이 부과되므로 주의가 필요하다.

한편, 제주시는 “계도기간이 지난 후 강력한 행정처분을 시행하여 동물보호법 조기 정착을 유도하고 반려동물 서비스업의 질을 높여 건강한 반려동물 문화가 정착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