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실감 쩌는 강아지 눈물얼룩 리무버 사용기

8개월 전 제 반려견 콩이의 모습입니다. 콩이는 눈물량이 정말 많은 편이에요. 눈물 얼룩 리무버로 관리 후 산책을 가도 저 정도였으니… 갖은 노력을 다해 지금은 많이 나아졌지만, 정말 힘든 싸움이었습니다…

회사에 새로운 눈물 얼룩 지우개가 들어왔군요. ‘티어스테인 리무버’는 독일 화학&제약 기업인 바이엘사의 원료를 사용한 눈물 얼룩 리무버입니다. 포장지에 ‘Nano Silver’라고 써있는 걸 보니 향균 효과도 있나보군요. 제가 나설 차례입니다. 바로 실험에 착수했습죠.

2족보행이 가능한 실험 대상이 간식을 응시하고 있다.

일단 콩이가 좋아하는 간식과 담요로 유인했습니다. 눈물 얼룩이 8개월 전보다는 많이 호전되긴 했지만 아직까지 갈 길이 멀지요. 강아지 눈물얼룩으로 고생하고 있는 반려인 분들은 제 맘 이해하실 거예요. 냄새도 심하고, 피부 트러블도 심해지지요. 맴찢…

다들 아시겠지만 리무버 사용 방법은 간단해요. 솜이나 면봉에 묻혀 눈물 얼룩이 있는 자리를 닦아주시면 돼요. 자 이제 닦아보겠습…

실패…

실험 대상이 격렬히 저항하고 있다.

도무지 사진 촬영에 협조를 해주지 않는군요.

‘티어스테인 리무버’로 눈물 얼룩을 닦아낸 후입니다. 큰 차이는 없어보입니다. 리무버가 하루 이틀 쓴다고 바로 효과가 나는 제품은 아니니 꾸준히 써봐야겠죠.

나 쫌 아팠다 주인아…

다만 제품 주의사항에 ‘눈에 들어가지 않도록 하’라는 내용이 있기도 하고, 늘 얌전한 콩이가 그렇게 저항을 한 걸 보면 강아지들이 느끼기에 따가운가 싶기도 하네요. 피부가 본래 연약하거나 콩이처럼 눈물 얼룩이 만성화되어 피부가 짓물러있는 아이의 경우 주의하시는 게 좋을 듯 합니다.

강아지 눈물이 공기 중에 오래 노출되면 부패하게 되어 세균이 번식하기 쉬워진다고 합니다. 최소 하루 한 번, 리무버로 깨끗하게 관리해주세요! 제품 구매는 반려인을 위한 특별한 쇼핑몰 올라펫샵에서 찾아보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s say
가격 | 무난합니다. 올라펫샵에서는 이게 실화인가 싶은 가격으로 살 수 있어요.
유용함 | 닦아줄 때 솜에 갈색 얼룩이 배어나오긴 했지만 드라마틱한 효과는 보기 힘들었습니다
디자인 | 캡으로 여닫아 사용하는 무난한 형식입니다.
이전 콘텐츠동경에 사는 우리나라 토종견, 동경이를 아시나요?
다음 콘텐츠심장이 빨리 뛴다고?! 고양이의 2배속 콩닥콩닥
배한나
지나가는 비둘기는 무서워해도 왕왕 짖는 개는 사랑스러워 하는 20년차 애견인

댓글

댓글창에 아무 내용도 입력되지 않았어요. ㅠㅠ
댓글을 남기시는 분의 이름은 꼭 입력해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