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B손해보험, 아이러브 펫보험 출시

DB손해보험이 반려견의 질병상해로 인한 통원,입원,수술 비용을 실손 보상하고 장례지원비, 배상책임을 보장하는 아이러브펫 보험을 출시했다.

DB손해보험의 아이러브펫보험은 기존 다른 펫보험에서 보장하지 않는 질병이었던 질환을 보장 받을 수 있는 확장 보장 특약을 추가했다. 반려견이 슬관절과 피부질환에 취약한 견종이라면 가입 시에 기본의료비와 슬관절 확장보장, 피부질환 확장 보장 특약에 가입해 해당 질환을 보장 받을 수 있다.

또한 1년마다 보험료가 변동 되고, 반려견의 나이가 많아지면 재가입이 어려운 기존 펫보험과 달리 아이러브펫보험은 3년간 동일한 보험료를 납입하는 3년 갱신형 상품으로 차별화 했다. 아프거나 나이가 들어도 반려견이 20세가 될 때까지 자동 갱신되어 보험 기간을 충분히 누릴 수 있다.

DB손해보험 아이러브펫보험 반려견 의료비는 상해나 질병에 대해 피보험자가 부담하는 의료비를 실손 보상한다. 보상비율은 본인 부담금액의 70%나 50%로 선택할 수 있다.

아이러브펫보험은 의료비 외에도 장례지원비와 배상책임 담보를 운영하고 있다. 반려견이 사망한 경우, 반려견 화장시 드는 평균 비용을 감안해 30만원을 지급한다. 반려견 배상책임 담보는 반려견이 타인의 신체에 상해를 입히거나 타인의 반려동물에 손해를 입힌 경우 자기부담금 3만원을 차감하여 사고당 500만원 한도로 보상을 제공한다.

더 자세한 내용은 DB손해보험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