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남도에 반려동물지원센터 생긴다

경상남도에 반려동물 지원센터가 조성된다. 도는 2021년 1월 개소를 목표로 밀양시에 반려동물지원센터를 내년에 착공한다고 밝혔다. 센터는 단장면 미촌리 밀양농어촌관광휴양단지 내 6600㎡ 부지에 지어질 예정이다.

반려동물 지원센터는 기존의 유기견 임시보호 중심의 동물보호센터에서 교육,놀이, 훈련 등 반려동물 문화,교육,복지를 한 곳에 집약한 것이 특징이다.

이에 따라 애견놀이터, 애견카페, 애견용품점, 교육장, 자격시험장, 소동물 체험장 등이 들어설 예정이다. 문제 행동을 보이는 반려동물을 대상으로 한 교정 교육도 펼칠 예정이며 운영은 반려동물 전문기관 또는 단체에 위탁한다는 방침이다.

또한 지자체 관리 유기동물 증가에 따른 재정 부담이 지속적으로 가중되고, 한정된 시·군 예산으로 적절한 관리가 이뤄지기 어렵다는 민원에 따라 유기동물보호소 운영도 지원할 계획이다.

댓글

댓글창에 아무 내용도 입력되지 않았어요. ㅠㅠ
댓글을 남기시는 분의 이름은 꼭 입력해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