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려견 입양 전과 후, 달라진 모습

138

유기견을 입양하는 것은 그 아이에게 새로운 세상을 선물하는 것과 같다는 감동적인 말이 있죠? 하지만 반려견을 입양하게 되면 사람도 새로운 세상을 얻는 것과 같아요. 반려견 입양 전과 후 달라진 점이 무엇이 있을까요?

산책이라는 말은 작게

출처|게티이미지

산책, 간식, 까까라는 말 우리 강아지가 기가 막히게 알아듣죠? 자연스럽게 집에서 가족들끼리 대화할 때도 산책이란 말도 작게, 간식도 작게 말하게 돼요. 강아지 간식이나 산책가자고 얘기하는 것도 아닌데, 크게 말했다간 우리 강아지님 난리 나시니까요.

출처|유튜브@보듬

최근 반려견 훈련사 강형욱은 SNS 라이브 방송에서 “우리 반려견들이 가장 좋아하는 소리를 내볼게요~”라며 “산책가자!” 이렇게 크게 외쳐 많은 시청자가 ‘강아지가 옆에서 난리가 났다.’, ‘덕분에 산책하러 나갔다.’며 후기를 남기기도 했어요.

침대는 강아지 님의 것

출처|게티이미지

반려견을 입양하기 전엔 혼자 자던 침대에서 이제는 반려견과 함께 자게 되죠. 근데 왜 항상 침대 가운데를 차지하는 걸까요? 결국 침대 한구석에서 쪼그리며 자는 본인을 발견하게 되죠. 침대에서 함께 자면 혹시 건드려서 깰까 봐 더 조심조심하며 자게 되는 것도 있는 것 같아요.

모르는 사람이랑도 POWER 친화력

꼭 반려견과 함께 산책하게 되면 많은 분과 대화를 스스럼없이 하게 되지 않나요? 산책하는 다른 강아지를 보면 “친구다. 친구~” 하면서 괜히 말 걸게 되고, “몇 살이에요?” 하고 자연스럽게 질문도 하게 돼요. 반려견이 아니라 왠지 사람이 사회화하는 것 같네요.

동물 프로그램=내 최애 프로그램

출처|게티이미지

TV에 동물만 나왔다 하면 왠지 집중하게 되지 않나요? 예전에는 재미없다고 잘 보지도 않았는데, 특히 노견이나 반려견과의 이별 이야기가 나오면 마구 감정이입이 되면서 폭풍 눈물을 흘리면서 보게 되죠.

이밖에도 반려견을 입양하기 전과 후로 달라진 모습이 있으신가요? 조금은 불편해도 더욱 행복해진 것은 확실한 것 같네요!

 
김경아
올라펫의 비주얼 콘텐츠 크리에이터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반려동물에 관련된 카드뉴스, 영상 콘텐츠를 포함한 다양한 콘텐츠 제작합니다. 관련 제보는 언제나 환영합니다.

댓글

댓글창에 아무 내용도 입력되지 않았어요. ㅠㅠ
댓글을 남기시는 분의 이름은 꼭 입력해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