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성군, 반려동물 위한 테마파크 건설한다

의성군이 반려동물문화센터 건립을 확정하고, 2019년 10월 완공을 목표로 3월초 착공할 예정이다.

의성군은 청년인구감소, 저출산, 고령화 등으로 침체되고 있는 농촌경제의 활력을 넣을 돌파구로서 지난 2016년 농식품부 공모사업을 통해 국비 24억 원, 지방비 76억 원을 확보했는데, 이번 반려동물문화센터 건립 사업도 포함된다.

군은 2016년 공모사업 선정 이후 2017년 건립기본계획수립, 입지선정, 공원계획변경, 2회의 지역주민 설명회 등 절차를 거쳐 서의성 IC와 가까운 의성군 단북면 노연리의 국민체육센터와 인접 지역에 2019년까지 3만2600여㎡에 애견호텔, 수영장, 도그런, 테마공원, 캠핑장, 방갈로, 교육장, 펫 레스토랑 등을 갖춘 반려동물관련 복합문화센터 조성을 목표로 진행하고 있다.

또 문화센터 조성과 함께 반려동물관련 사료, 용품 등 제조업이 들어올 수 있는 산업단지조성 방안도 적극 검토하고 있다.

공사 중인 2019년 상반기 중 운영자를 선정 2020년 상반기에 개장을 목표로 하고 있다.

김주수 의성군수는 “추진 중인 반려동물문화센터가 국내 최초·최대 규모이며 반려동물관련 교육과 체험을 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 개발에 힘을 쏟아 반려동물문화센터를 성공적으로 운영한다면 타 지자체에 모범 사례가 될 것이며 의성군 홍보와 경제 활성화를 통한 일자리 창출과 관광소득 증대에도 크게 기여 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