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제 밟아도 뽀송뽀송, 깔끔이 반려견을 위한 블루클린 슈퍼드라이 배변패드

블루클린 슈퍼드라이 배변패드는 5겹으로 구성된 패드로 빠르고 강력하게 흡수하고 응고시켜 냄새를 잡아줍니다. 또, 논 슬립 패드로 배변판이 없이도 사용할 수 있고, 바닥면은 방수 처리가 되어 있어 소변이 배어 나오지 않습니다. 반려인의 특별한 쇼핑몰, 올라펫샵에서 찾아보세요.

아기용 기저귀를 보면 대부분 구조는 비슷합니다. 하나같이 고흡수성 수지를 사용해 소변을 흡수하고, 다시 바깥으로 세어나가지 않도록 처리하는 형태죠. 그럼에도 아기 엄마들은 제조사마다 성격이 모두 다르다며, 아기의 상황과 시기에 맞춰 다양한 제품을 구매합니다.

가장 큰 차이는 흡수력인데요. 흡수가 빠르지 않으면 소변이 몸에 계속 묻은채라 짓무르기 쉽고, 또 흡수된 수분을 잘 지키지 못해 자꾸 배어 나와도 결과는 마찬가지입니다. 또 냄새도 심하게 나지요.

결국, 고흡수성수지를 쓰는 기저귀는 ‘얼마나 효과적으로 빠르게 수분을 흡수하느냐’가 관건입니다. 반려견용 배변패드도 마찬가지죠. 물론 반려견이 배변패드를 항상 차고 있는 것은 아니지만, 흡수력이 떨어지면 냄새가 나고, 눅눅함 탓에 아이들이 사용을 꺼립니다.

블루클린 슈퍼드라이 배변패드는 강한 흡수력을 내세우는 프리미엄 배변패드입니다. 앞서 설명한 것처럼, 뒷면 방수 처리, 그리고 논 슬립 패드로 배변판이 필요 없죠. 그 밖에 강한 흡수력으로 냄새를 잘 잡아내기 때문에 강아지 코를 괴롭히는 인공 향은 들어가 있지 않습니다.

프리미엄 배변패드답게 일반 패드에 견줘서 무척 도톰한 것도 특징입니다. 두께만 봐도 상당히 괜찮은 제품이라는 점을 알 수 있죠. 한 번 흡수된 수분은 휴지로 문질러봐도 묻어나오지 않습니다. 축축한 배변판을 싫어하는 아이들에게 아주 알맞은 제품이죠.

간혹 반려견들은 화장실이 깔끔하지 못하면 억지로 화장실을 참는 경우가 있습니다. 이게 심해지면 질병의 원인이 될 수도 있어요. 또는 화장실이 아닌 곳에 실례를 해버리는 경우도 있습니다. 좋은 배변패드는 아이를 위한 최소한의 배려 아닐까요?

반려인을 위한 특별한 쇼핑몰, 올라펫샵에서 만나보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