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소, 홈클리닝 넘어 반려동물 산책 및 방문 돌봄 서비스 런칭

홈클리닝 스타트업 미소가 반려동물 산책 및 방문 돌봄 서비스를 정식 개시한다고 29일 밝혔다.

국내 반려동물 동반 인구수가 증가하고, 1인 가구의 반려동물 동반 가정 수가 늘어나는데 착안해 반려동물 서비스 진출을 결정했다고 미소 측은 설명했다.

주요 서비스는 정기적으로 반려동물의 산책을 대신해 주는 반려동물 산책 서비스와 장기 출장, 여행 시 반려동물의 식사와 물 등을 챙겨주고 배변 패드를 정리해 주는 ‘방문 돌봄 서비스’다.

미소는 반려동물을 직접 키운 경험을 가진 노하우를 최우선으로 고려해 미소 펫시터 등록 여부를 결정한다. 미소는 펫시터 면접을 통해 반려동물의 특성에 따라 발생하는 특수한 상황 대처 반응을 점검한다. 등록된 펫시터는 미소의 반려동물 케어 교육을 이수하게 된다.

미소 반려동물 서비스를 담당하는 신사업부 김지호 이사는 “반려동물 서비스는 반려동물과 펫시터 간 관계 구축이 중요한 서비스”라며 “국내 반려동물 문화를 증진해 나가겠다”고 서비스 출시 의의를 밝혔다.

반려동물 서비스는 29일부터 미소 웹과 앱을 통해 신청 가능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