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이는 스트레스를 받으면 호랑이가 돼요! 호랑이 증후군

무릎에 폴짝 뛰어 올라온 고양이가 갑자기 태도를 돌변해 냥냥 펀치를 날린 경험 있으신가요? 갑자기 맞은 것도 서러운데, 이유도 모르겠고, 자꾸 사나워지는 것 같아 걱정인 집사님 계신가요?

출처 : giphy

고양이의 이유 없는 공격성 표출, 이 현상을 고양이의 호랑이 증후군이라고 합니다. 주된 원인은 스트레스로 일종의 히스테리라고 생각하셔도 좋을 것 같습니다.

Gellinger / Pixabay

스트레스를 받은 고양이가 마치 호랑이처럼 사나워진다고 해서 붙은 이름인데, 작명 참 재미있지 않나요? 화가나면 호랑이가 된다니… 하여튼 이런 경우는 아이에게 스트레스를 주는 원인만 처리(?)하면 해결할 수 있어요.

Alexas_Fotos / Pixabay

가장 흔한 이유가 식사 배급입니다. 적당량을 먹이기 위해서 시간별로 적당량의 식사를 배급하는 경우가 있는데요. 고양이는 원래 한 번에 많이 먹는 친구라 자꾸 음식을 나눠서 주면 짜증이 폭발한다고 합니다.

quinntheislander / Pixabay

살이 찔까 걱정이라고요? 보통 고양이는 포만감이 들면 알아서 먹는 걸 멈추니 큰 걱정은 없다고 해요. 고양이의 비만은 주로 사람이 먹는 음식과 간식을 줘서 생긴다고 합니다.

Alexas_Fotos / Pixabay

그 밖에 너무 심심해도 생길 수 있다고 합니다. 원래 고독을 즐기는 종족이지만, 과유불급이라잖아요? 이럴 때는 혼자 놀 수 있는 장난감을 두거나 캣타워 등을 세워주는 등 인테리어를 조금 손봐주면 좋아진대요.

많은 분이 귀여운 고양이를 보필하며 행복한 집사를 꿈꾸실 텐데요. 자칫 호랑이와 함께 동거하는 일이 생길 수 있으니 잘 챙겨주도록 합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