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이는 높은 집을 사랑해요. 하지만 집사를 더 사랑해요

날 버리지 마. 따라갈 테야.

고양이는 그다지 사회성이 좋지 못하다고 생각하는 분이 많습니다. 그리고 이들은 자기 영역이 워낙 중요해 머무르는 걸 좋아하고, 그곳에 있을 때 가장 편하기 때문에 집을 옮기는 걸 좋아하지 않는다고도 하죠.

그래서 생긴 말이 고양이는 집사가 이사해도, 따라오지 않고 예전 집에 남아 있으려 한다는 이야기도 있어요. 정말일까요? 고양이 행동을 연구하는 이들의 말에 따르면 거짓말이라고 합니다.

12019 / Pixabay

물론 고양이가 개보다 사회성이 좀 떨어지는 건 사실이지만, 어미와 유대감은 개에 지지 않는 데다 항상 함께 있는 집사를 어미처럼 생각하는 경우가 많다고 하는군요.

그래서 고양이들은 집사가 갑자기 사라지면 큰 상실감과 우울증에 빠질 수 있다고 해요. 이런 아이들이 집 지키겠다고 예전 집에 머무른다니요. 뭔가 다른 이유가 있는 거겠죠.

넓은 집 말고 높은 집 없냥?

반려묘를 키우려는데 집이 좁아 걱정이라는 분이 계실까요? 앞으로 그런 걱정은 필요 없을 것 같습니다. 고양이는 넓은 집보다 높은 집을 선호한다고 합니다.

ayachiyo / Pixabay

고양이를 포함한 사자나 호랑이 같은 고양잇과 동물들은 평소에는 체력 소모를 줄이기 위해 아무것도 하지 않는게 보통인데요. 이때 안전이 확보된 높은 나무 위를 찾는 경우가 많다네요.

그래서 높은 곳을 오르내리는 게 몸에 배어 있고, 고양이도 이 습성을 그대로 이어온 결과라고 합니다. 그래서 고양이들은 높은 곳에서 심적 안정을 찾는 것이죠.

vedanti / Pixabay

집이 좁아서 걱정이라면 그런 생각일랑 마시고, 가구를 잘 배치해서 아이들이 위로 올라갈 수 있도록 배려한다면 냥이들은 아무 불만도 없을 겁니다. 물론, 옆집 고양이의 캣타워는 조금 부럽겠지만요.

이상입니다. 고양이는 넓은 집도 필요없고, 익숙해진 영역 지키겠다고 집사를 떠나지도 않아요. 그저 편히 쉴 수 있는 진열장 하나와 집사만 있다면 만족할 수 있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