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기 강아지를 좋아해서 뭐든 참아주는 천사 길냥이

종종 집에 놀러 오는 길냥이는 아기 강아지를 좋아한다고 해요!

그래서 귀를 물면서 장난쳐도 받아주심..

부처세요…? ㄷㄷ 얼마나 좋으면 이렇게까지 참아주다니!

그리고 마지막에 표정이 “역시 육아는 어렵다냥” 이렇게 말하는 것 같네요 ㅋㅋㅋㅋ

진정한 부처 길냥이와 아기 강아지 함께 보시죠!

보기만 해도 너무 귀여운 조합이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