눈물 흘리는 주인을 위로하는 셰퍼드

강아지는 사람과 감정을 공유하는 동물이라고 해요.

슬픈 표정으로 옆에 앉은 보호자에게 댕댕이는 어떤 반응을 보일까요?

보호자가 얼굴을 가리고 엉엉 울자 고개를 갸우뚱합니다.

평소와 다른 모습에 당황한듯해요!

“새로운 놀이인가??” 

보호자의 등 뒤로 돌아가서 얼굴을 마주 보고 싶어 하지만

보호자는 눈을 마주치지 않고 계속 울고 있어요.ㅠㅠ

“왜 그러는거야.ㅠㅠㅠ 걱정되잖아.ㅠㅠㅠ”

불안한 듯 낑낑거리며 보호자 주위를 맴돌기 시작해요.

“내가 뭔가 잘못한 걸까… 어떻게 해야 하지…”

댕댕이는 보호자가 자기를 원하지 않는다고 생각한 것 같아요.

멀찍이 떨어져서 슬픈 눈으로 누웠어요.ㅠㅠㅠ

“이제 괜찮은 거야? 내가 재밌게 해줄까?”

보호자가 눈을 마주치자 조금은 안심한 듯해요!

말은 통하지 않지만 마음을 나누는 반려견의 모습을 영상으로 확인해보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