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아지에게 새끼 고양이를 소개하는 엄마 고양이

강아지 옆에 찰싹 달라붙어 있는 엄마 고양이!

마치 “내가 낳은 아기야. 귀엽지?”라고 소개하는 것 같아요!

강아지는 아기 냥이가 신기한지, 조금씩 다가가려는데요.

엄마 고양이는 그런 강아지에게 “가까이 가진 말고, 눈으로만 보라냥”이라고 하듯이 발로 코를 막아냅니다.

그리고선 아기 냥이를 살포시 만져주는 엄마 냥이! ㅠㅠ

이렇게 아기 고양이를 소개해줄 정도면, 둘이 얼마나 친한 친구인지 알 것 같지 않나요?

영상으로 보면 더 심쿵이랍니다. ㅠㅠ

너무 사랑스럽지 않나요? 보기만 해도 힐링 되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