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이가 스트레스에 취약한 이유!

고양이의 건강과 행동을 설명하는 말 중에 자주 등장하는 단어가 있습니다.

바로 ‘ 스트레스’인데요, 고양이는 매우 예민한 동물이고 스트레스로 인해 다양한 질병에 노출되기도 해요.

고양이는 왜 그렇게 스트레스에 취약한 건지 함께 알아볼게요!

 

  1. 고양이는 감각이 예민해요.

강아지와 고양이 같은 동물이 사람보다 감각이 뛰어나다는 사실은 익히 알려져 있습니다.

고양이는 그중에서도 유독 감각이 예민한 동물이에요.

그래서 가구의 위치 변경과 같은 작은 변화에도 쉽게 불안해하고 스트레스를 받는답니다.ㅠㅠ

 

2. 부정적인 기억은 평생 가기도 해요.

고양이의 특징은 자신의 관심도에 따라서 기억력이 급격히 차이 난다는 점입니다.

흥미 없는 일은 5분 전에 있었던 것도 까먹는 반면, 자신에 대한 위협이나 불안으로 인지되는 기억은 평생 잊지 않고 기억해요.

트라우마가 생기기 쉬운 성격이라고 할 수 있어요.

 

3. 고양이의 예민함은 본능이라옹~

야생에서 고양이는 모험과 도전을 즐기기보다는 자신의 영역 안에서 안정된 생활을 즐겨요.

예상하지 못한 변화는 침입이라고 생각해요!

그러한 야생 본능이 아직까지 남아있고 작은 변화에도 본능적으로 예민하게 반응하게 됩니다.

 

스트레스는 만병의 근원이라는 말이 가장 잘 어울리는 동물이 바로 고양이가 아닐까 싶어요.

실제로 고양이는 스트레스로 인한 호르몬 과다로 다양한 질환이 발병할 수 있습니다.

과한 그루밍이나 스크래치는 스트레스로 인한 증상일 수 있으니 평소 아이의 행동을 잘 관찰해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