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책 무서워하는 강아지는 어떡하나요?ㅠㅠ

1일 1산책 모두들 실천하고계신가요?

반려견에 대한 인식이 높아지면서 이제는 많은 보호자분들이 산책의 중요성을 알고 매일 산책해 주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강아지들에게 산책은 하루 중에 가장 신나고 행복한 시간이니까요!!
그런데 간혹 이런 고민을 하시는 분들이 있어요.
“우리 집 강아지는 산책 가자고 하면 싫다고 숨어요.ㅠㅠㅠ”
산책을 거부하는 강아지에게 즐거운 바깥세상을 알려주는 방법!!
지금부터 시작합니다. 🙂

 

1. 산책을 거부하는 이유?
꾸준히 산책을 거부하는 아이라면 사회성이 부족하고 겁이 많아서일 확률이 높아요.
그런데 산책을 잘 하던 아이가 어느 날 갑자기 거부한다면?
산책 중에 크게 두려움을 느꼈거나 트라우마가 생겼을 가능성도 있어요.
당시에는 당황해서 제대로 표현하지 못했는데 그 뒤로 산책을 나갈 때마다 그때의 기억이 떠올라서 점점 불안해지고 급기야 집 밖으로 나가길 거부하는 경우도 있습니다.ㅠㅠㅠㅠ

(거부 반응이 심각한 아이들은 전문가와 상담해 주세요!)

 

2. 현관부터 시작해 봐요!
산책을 거부하는 아이들은 집 안은 안전한 공간, 집 밖은 위험한 공간이라고 생각해요.
집(현관문)이 보이는 장소를 시작으로 조금씩 범위를 넓혀주시는 것이 좋습니다.
처음에는 현관문을 닫고 강아지와 함께 앉아서 차분히 시간을 보내다가 익숙해지면 문을 열고 바깥소리를 들으며 외부 자극에 조금씩 익숙해질 수 있어요.
엘리베이터, 건물 입구, 집 앞 골목으로 서서히 범위를 넓혀주세요.
아이가 겁먹거나 망설이면 더 나가지 말고 그 자리에서 편안하게 함께 기다려주는 인내의 시간이 꼭 필요해요!!


3. 소소한 팁을 알려드릴게요!

  • 되도록이면 조용하고 사람이 잘 지나다니지 않는 시간대에 시작해 주세요.
  • 아이가 유모차를 잘 탄다면 유모차 산책도 효과적이랍니다!
  • 무서운 마음에 돌발 행동을 할 수도 있어요. 리드줄과 인식표는 필수!!
  • 소심한 아이들에게는 다른 강아지를 만나는 것도 부담스러운 일이 될 수 있어요.

 

사람에게는 별일 아니라고 생각하는 것들도 소심하고 예민한 강아지에게는 큰 두려움이 될 수 있어요.
나를 믿고 나만 따라오는 반려견을 위해 잠시 기다리고 따뜻한 품으로 안아주세요♡
오늘도 반려견과 행복한 하루 보내시길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