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아지에게도 식탁이 필요한 이유!


2kg대의 초소형견부터 30kg이 넘는 대형견까지!
강아지는 다양한 체구와 형태를 가지고 있는 동물입니다.
그래서 강아지의 크기에 맞는 용품을 사용하는 것이 중요한데요,
오늘은 강아지 식탁이 필요한 이유에 대해 알아볼게요!


1. 낮은 밥그릇은 소화불량을 유발해요.
강아지 밥그릇을 바닥에 두면 강아지는 최대한 고개를 숙이고 사료를 먹게 됩니다.
위장으로 향하는 식도가 구부러진 상태로 음식물이 넘어가게 되면 제대로 소화되지 못하고 위장에 부담을 줄 수 있어요.


2. 관절에 무리가 갈 수 있어요.

낮은 밥그릇에서 밥 먹는 모습을 보면 ‘목 아프지 않을까?’라는 생각이 들어요.
식사 시간이 길지 않다고 해도 매일매일 해야 하는 일과이기 때문에 장기적으로는 관절에 좋지 않아요.
아이의 체고에 맞는 높이의 식탁을 사용하여 밥 먹을 때도 목 아프지 않게 해주세요!


3. 방귀가 많아질 수 있다는 사실!
강아지는 식사하면서 많은 양의 공기를 섭취하게 됩니다.
그 공기가 위장 속의 가스와 만나서 배출되는 과정이 ‘방귀’가 돼요.
공기 섭취량이 많아지면 방귀의 양도 당연히 많아지겠죠?ㅎㅎ


과거에 강아지를 키우는 방식이 의식주를 해결해 주는 것 뿐이었다면
현대의 반려인들은 강아지의 건강과 삶의 질까지 생각하는 진정한 가족이 되었습니다.
나의 강아지가 한 끼를 먹더라도 편하고 즐겁게 먹을 수 있도록 강아지 식탁을 이용해 보시는 건 어떨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