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아지 카밍 시그널에 대한 재미있는 사실!

‘카밍 시그널’이라는 말을 들어 보셨나요?

카밍 시그널이란 강아지들끼리 서로 커뮤니케이션하기 위해 사용하는 신호입니다.

강아지만의 바디 랭귀지라고 할 수 있어요!

오늘은 이 카밍 시그널에 대한 엉뚱하고 재미있는 3가지를 알려드릴게요!

1. 다른 견종끼리도 소통 가능한가요?

사람은 사용하는 언어가 다르면 서로 소통이 어려워요.

하지만 강아지의 카밍 시그널은 견종이 달라도 동일하기 때문에 서로 소통이 가능하답니다!

서로 다른 나라에 살고 있는 강아지가 만나도 의사소통이 가능해요.

2. 카밍 시그널은 어떻게 배우나요?

카밍 시그널은 강아지가 다른 강아지를 만나면 자연스럽게 학습하는 언어입니다.

우리가 사회화 시기가 중요하다고 말하는 이유도 바로 이 카밍 시그널을 배울 시간이 필요하기 때문이에요.

부모, 형제 강아지들과 함께 안정적인 환경에서 카밍 시그널을 배울 수 있다면 가장 좋답니다!

3. 대표적인 카밍 시그널

  • 하품 – 피곤해서 일 수도 있지만 긴장되거나 스트레스 받는 상황에서 하기도 해요.
  • 코 핥기 – 음식이 없는 데도 자꾸만 혀를 날름거리는 건 불안하다는 신호랍니다.
  • 앞 다리 들기 – 긴장감을 느낄 때 한 쪽 앞발을 들어요
  • 기지개 자세 – 함께 놀거나 우호적인 표현을 하고 싶을 때 보여주는 자세입니다.

여러분의 강아지는 어떤 신호를 가장 많이 보내나요?

강아지가 보내는 카밍 시그널을 제대로 이해하기 위해서는 꾸준히 관찰하는 노력이 필요해요.

카밍 시그널을 더 많이 알수록 반려견과 더 가까워질 수 있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