냥냥이랑 놀고 싶었던 짱 큰 허스키!!

댕냥이의 만남은 두 배로 귀엽고 예상하지 못한 사건 사고도 많이 발생합니다.

오늘 소개할 친구들은 털뿜뿜 자이언트 허스키와 도도한 성격을 가진 장모 고양이에요!

댕댕이는 냥이를 보고 플레이바우(Playbow)자세를 취하고 있어요.

강아지들이 놀고 싶을 때 보여주는 바디랭귀지예요!!

“나랑 놀자개~ 나와보라개~ 신나게 놀아주겠다개~~~”

ㅋㅋㅋㅋ냥이는 관심이 없어보이는데 댕댕이는 계속 펄쩍펄쩍 뛰면서 놀자고 이야기해요.

뒷다리까지 두둥실 떠오르면서 열정적인 몸짓을 보여주네요!!

과연 냥이는 댕댕이의 요청에 화답할까요?

“그만 하라옹!!!!! 너랑 놀기 싫다옹!!!!”

ㅋㅋㅋㅋㅋㅋㅋㅋ짜증난 냥이가 결국 의자 밑에서 튀어나옵니다!!!

냥냥펀치를 날리려고 한 것 같은데 앞다리가 조금 짧았어요ㅠㅠㅠ

막상 냥이가 튀어나오자 조금 당황한 것 같은 댕댕이!!

“ㅁ…미안하다개… 그치만 같이 놀고 싶다개…”

냥이의 거센 반격에 풀이 죽은 댕댕이ㅋㅋㅋㅋㅋㅋ

먼저 그렇게 놀자고 뛰어오를 때는 언제고 냥이가 자리를 차지하고 째려보자 슬금슬금 눈치를 보고 있네요ㅋㅋㅋㅋㅋㅋㅋㅋ

덩치만 크지 하는 행동은 정말 어린 아이 같아요♡

“냥이야 어디가냐개~~ 나를 봐달라개~~”

댕댕이는 포기하지 않고 냥이 주변을 멤돌며 장난을 걸었어요ㅋㅋ

하지만 무시하고 의자 위로 올라가 버리는 냥이!!

ㅋㅋㅋㅋ댕댕아, 오늘은 날이 아닌가봐ㅠㅠ

“나의 구애는 끝나지 않는 다개~~~”

천방지축 해맑은 이 댕댕이를 어쩌면 좋을까요ㅋㅋㅋㅋㅋㅋ

그런 댕댕이를 한심하게 바라보는 냥이의 모습도 정말 재미있네요ㅋㅋㅋㅋ

아웅다웅 댕냥이의 일상을 아래 링크에서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