귀엽고 밝은 성격! 언제나 옳은 개, 비숑프리제

이 녀석과 함께라면 내 인기도 하드캐리!

곱슬거리는 털을 가졌다는 뜻의 ‘비숑 프리제’ 귀여운 외모 만큼이나 인기가 높은 견종이랍니다. 비숑 프리제는 고대 로마시대 때부터 그 존재가 알려졌고 1500년 경에는 프랑스에 소개되었어요.

게티이미지

프랑스 귀족들이 향수를 뿌려 주며 데리고 다닐만큼 사랑받던 비숑 프리제. 19세기부터는 서커스장이나 거리의 악사를 통해 대중들과 가까이 지냈습니다.

하지만 무분별한 교배로 제1차세계 대전 후에야 혈통관리가 시작되어 1971년에 현재의 명칭으로 미국 애견협회에 공식등록되었어요.

게티이미지

우아하고 아름다우면서 곱슬한 털 덕분에 인형같은 외모를 가졌습니다. 둥근 머리와 검은 코와 입, 길고 우아한 목에 근육이 발달한 어깨와 허리도 갖고 있어요. 체고는 23~31cm, 몸무게는 5~10kg으로 커다란 솜사탕을 연상시키기도 합니다.

긍정적이고 온순하며 적응능력이 뛰어납니다. 가끔 함께 지내는 강아지들과 서열경쟁을 하지만 다른 동물들이나 어린이들과는 잘 어울리는 편입니다. 비숑 프리제는 실내와 실외 어디서든 키우기가 쉽고 어떤 주인을 만나도 잘 적응합니다.

혼자 있어도 다른 개들에 비해 외로움이나 우울함도 덜 느껴요. 다만 도둑 등으로부터 집을 지키는 역할을 하기에 맞지 않는 견종입니다. 키울 때 중요한 점은 꼼꼼한 손질과 미용으로 우아하고 아름다운 털을 유지해줘야해요.

참고로 분양은 비숑 프리제만 전문으로 다루는 샵이나 협회에서 받는 것이 좋고 애견연맹이나 공인된 기관에서 발부하는 혈통서도 함께 받는 것이 좋습니다.

귀여운 외모 만큼이나 귀족과 대중의 사랑을 받아온 비숑 프리제. 성격까지 좋다고 하니 정말 인기가 최고일 수 밖에 없겠네요?

댓글

댓글창에 아무 내용도 입력되지 않았어요. ㅠㅠ
댓글을 남기시는 분의 이름은 꼭 입력해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