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아지가 TV를 볼 수 있을까?

주변에 무도 종영하고 우울해진 강아지 있을까요???

“우리애는 동물농장만 틀면 난리가 나”

반려견을 키우시는 분들은 이런 경험 한 번쯤 있을거에요. 동물농장(SBS)이나 세상에 나쁜 개는 없다(EBS)등 동물이 나오는 프로그램을 틀면 반려견이 TV앞으로 다가와 짖거나 혹은 갑자기 꼬리를 치거나 하는 경험이요. 그럴 때마다 아이가 진짜 TV 속 사람과 강아지를 구분하는 건지 아니면 그냥 소리에 반응하는 건지 궁금할 때가 있어요.

강아지는 진짜 사람처럼 TV를 볼 줄 아는 걸까요?

반려동물전문매체 도그타임에 따르면, 개들도 사람처럼 영상을 관찰하며 다른 개들의 영상도 인식할 수 있다고 합니다. 물론 강아지는 사람보다 시력이 6배나 떨어지고 색상도 노란색과 파란색밖에 인식하지 못하는 것이 사실입니다. 하지만 사물을 인식하는 동체시력이 인간보다 발달했기 때문에 사람보다 더 빠른 움직임을 포착할 수 있다고 하네요.

예를들면, TV 속에서 강아지나 고양이가 순식간에 뛰어나가면 사람은 대부분 놓치지만 개들은 딴짓을 하다가도 TV 속 움직임을 귀신같이 포착하고 반응하는 것이죠. 사람도 개인차가 있듯이 강아지들도 영상에 대한 반응이 각각 다릅니다. 같은 영상이라도 어떤 개는 무작정 짖는 반면, 아예 쳐다보지도 않는 개도 있죠.

TV 속 동물들을 보고 반려견이 심하게 짖는 것은 여러가지 이유가 있어요. 자신의 집에 낯선 동물이 들어왔다고 생각하여 집을 지키기 위해 짖을 수 있어요. 혹은 낯선 동물이 들어왔는데 보호자가 자신을 지켜줄 수 없다고 생각해서 본인을 지키기 위해 짖는 경우도 있다고 해요. 물론 TV 속 강아지가 반가워서 놀고 싶어 반응하는 경우도 있겠죠?

낮 시간대에 집을 비워야하는 보호자분들이 ‘혹시나 강아지가 외로움을 느끼지 않을까’ 걱정하여 TV를 틀어두고 나가는 경우가 많아지면서 반려견이 시청자인 개 전용 방송까지 등장하고 있습니다. 강아지가 좋아하는 영상이나 소리를 분석하여 제작하는 프로그램이라고 하는데요.

반려견이 강아지가 나오는 프로그램을 보고 꼬리를 치고 좋아한다면 외출하기 전에 틀어주고 나가도 좋을 것 같네요. 보호자님이 외출할 동안에 적적하진 않겠어요!

김경아
올라펫의 비주얼 콘텐츠 크리에이터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반려동물에 관련된 카드뉴스, 영상 콘텐츠를 포함한 다양한 콘텐츠 제작합니다. 관련 제보는 언제나 환영합니다.

댓글

댓글창에 아무 내용도 입력되지 않았어요. ㅠㅠ
댓글을 남기시는 분의 이름은 꼭 입력해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