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 중에 손달라고 착각한 박기량 반려견 ‘몽이’

최근에 인터넷에 화제가 된 귀여운 강아지 짤이 있죠. 바로 치어리더 박기량씨의 반려견 ‘몽이’의 짤입니다.

MBN 비행소녀

4월 30일에 방영된 ‘MBN 비행소녀’ 에서 박기량씨가 인터뷰 중에 손바닥이 보이는 제스쳐를 하였고 그걸 본 반려견 몽이가 손 달라는 줄 알고 착각해서 손을 내미는 장면이에요.

사람들은 저 짧은 순간을 목격해서 몽이가 너무 귀엽다는 반응을 보였고 몽이는 인기스타가 되었어요. 저 조막만한 손을 척 얹는게 진짜 귀여워서 계속계속 보게 되는 짤이네요.

MBN 비행소녀

 

 

 

 

 

한 순간에 인기스타가 된 몽이의 또 다른 레전드 귀여운 짤이 있는데요. 다들 심장 조심하세요.

출처: 박기량 인스타그램

자다 일어나서 졸린 눈을 꿈뻑꿈뻑 거리며 보호자 박기량을 마중나온 짤이에요. 눈은 졸리고 금방이라도 잘 것 같은데 꼬리는 살랑살랑 흔드는 모습에 절로 엄마 미소가 지어지네요.

한편 박기량씨는 본인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몽이 사진을 올리며 몽이에 대한 애정을 나타내고 있어요. 몽이의 귀여운 자태 한번 감상해보시죠.

출처: 박기량 인스타그램
출처: 박기량 인스타그램
출처: 박기량 인스타그램
출처: 박기량 인스타그램

자는 모습까지 사랑스러운 몽이! 진짜 인형같네요.

한편, 박기량씨는 유기견을 위한 이벤트를 여는 등 유기견에 대한 애정도 보여주고 있습니다! 그녀의 유기견을 향한 선행 덕분에 마음이 따뜻해지네요.

출처: 박기량 인스타그램
출처: 박기량 인스타그램

최근에는 ‘몽이가 이제 까까가 없어도 손을한다. 손으로 유명해졌다고 그러나ㅋㅋㅋㅋ’ 라는 글과 함께 몽이의 화제의 손하는 모습을 올렸네요.

박기량씨와 반려견 몽이 정말 보기 좋네요! 앞으로도 둘의 귀여운 케미 많이 보였으면 좋겠어요 🙂

김경아
올라펫의 비주얼 콘텐츠 크리에이터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반려동물에 관련된 카드뉴스, 영상 콘텐츠를 포함한 다양한 콘텐츠 제작합니다. 관련 제보는 언제나 환영합니다.

댓글

댓글창에 아무 내용도 입력되지 않았어요. ㅠㅠ
댓글을 남기시는 분의 이름은 꼭 입력해 주세요.